window.google_analytics_uacct = "UA-16914044-11";

구글애드센스250X2


심장마비 환자의 뇌손상을 줄여준다 by Cooling vest business ideas

전세계적으로 연간 87만명이 심혈관질환으로 인해 사망하며 이는 매일 2400명, 36초당 1명꼴로 사망한다는 것입니다.  대표적인 심혈관질환인 심장마비는 유럽지역에서만 연간 37만5천명에게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심장마비는 체내 혈액공급 부족으로 인해 심각한 뇌손상을 유발하기 때문에 적절한 심폐소생술에 의해 목숨을 건진 경우에도 뇌사 상태에 빠지거나 신경손상 등의 위험성이 매우 높은 질환이죠.  이는 심장마비시 심장으로부터 뇌로의 혈액공급이 중단됨으로써 뇌조직에 산소결핍을 초래하고 이로써 회복불가능한 신경 손상이 일어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위험성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심장마비 발생시 수분간 적절한 의학적 처치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그러나 전문적인 의료기기나 의사가 없을 수도 있는 항공기, 기차, 아니면 일반 가정 등과 같은 곳에서는 적절한 처치가 매우 곤란합니다.  이러한 곳에서의 가장 바람직한 처치는 전문의료기관으로 이송되기 이전에, 심장마비 발생 즉시 환자의 체온을 낮게 유지시키는 것입니다.  위와 같은 상황에서 매우 요긴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개발된 냉각 조끼가 있습니다.

독일의 Hohenstein Institute가 개발한 Cooling vest가 바로 그것입니다.

제올라이트와 물의 흡착반응을 이용하여 조끼의 온도를 4분이내에 약 섭씨3도로 낮춤으로써 환자의 체온을 32도에서 34도까지 떨어뜨릴 수 있게 해줍니다.

Cooling vest는 휴대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비-침습성의 방수기능을 가진 섬유로 제작되어 공공장소, 버스, 열차, 비행기 등에 비치해 둘 수 있어 갑작스런 심장마비 발생 시 주변 사람들이 환자에게 입혀 체온을 낮추도록 할 수 있기 때문에 환자가 응급의료시설로 이송되기 전에 뇌손상 발생의 위험성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아주 기발하거나 특이한 아이디어는 아니더라도 사람의 생명과 관련된 훌륭한 아이템이 아닌가 합니다.







GoogleAdSense(160*90)

GoogleAdSense(160*90)#2


구글애드센스.검색폼

구글애드센스(160*600)#2

구글 analytics